모임, 올해의 마지막 민트 즐기기